현재위치: > 게시판 > 상품 Q&A
상품 Q&A
상품 Q&A입니다.


제목 오션파라다이스3 ~ 오션파라다이스3 돌았다
작성자 9u33egidu 작성일 2015-08-24 03:49:57 조회수 50
   
 
오션파라다이스3 ~ 오션파라다이스3 돌았다 ▶ HH­99.HI­T.T­O ◀



오션파라다이스3 ~ 오션파라다이스3 돌았다 추하전이 빙긋 웃으며 점소이에게 주문을 추가했다. "술도 한 병 가져오너라. 이 집에서 자랑할 만한 것으로 내 오션파라다이스3 와라." 점소이가 즉시 주문을 받아들고 주방으로 달려갔다. 오션파라다이스3 주유성이 추하전을 보고 사람 좋게 웃었다. "고맙습니다." 그 모습에 추하전도 같이 기뻐해 주었다. 오션파라다이스3 "뭘 이 정도 가지고 그러십니까? 원하는 것이 있으면 얼마 든지 더 시키시지요." 주유성은 그날 정말 배가 터지도록 먹었다. 오션파라다이스3 식사를 끝낸 그들이 한가하게 배를 두드렸다. 주유성도 주 오션파라다이스3 유성이지만 추하전도 보조를 맞추느라 꽤 많이 먹었다. 신나게 배를 두드리던 주유성이 추하전에게 포권을 하며 말했다. 오션파라다이스3 "제가 오늘 추 형에게 신세를 졌군요. 무림맹의 무림대회 에서 등수에 들어 상금을 타게 되면 크게 한턱 대접하겠습니 오션파라다이스3 다. 그리고 서현에 오시게 되면 저를 꼭 찾아주세요. 거기는 제 바닥이라 확실하게 쏠 테니까요." 오션파라다이스3 어느새 그들의 말투도 변했다. 추하전도 마주 웃으며 포권 을 했다. "하하! 주 형은 벌써 상금 탈 궁리군요. 그곳에는 정파 전 오션파라다이스3 체의 내로라하는 사람들이 다 몰려듭니다. 솔직히 우리 실력 으로 상금이 나오는 정도로 높은 등수 안에 들기는 어려워요. 다만 가진 실력을 다 발휘해서 예선을 통과하는 것이 목표이 오션파라다이스3 지요. 그 정도먄 해도 명성깨나 날릴 수 있습니다. 그러니 열 심히 합시다." 오션파라다이스3 추하전은 주유성의 실력을 높게 평가하지 않았다. 실력이 좋다면 국수보다는 나은 것을 먹으려니 생각하고 주유성의 무공을 자신의 아래에 두었다. 오션파라다이스3 주유성이 빙긋이 웃었다. 추하전이 순수한 호의로 음식을 샀다는 것을 잘 안다. 오션파라다이스3 "그런데 추 형이 가진 것, 퉁소네요?" "내 취미생활이지요. 부족한 실력입니다." "하여간 무림맹에서 돈이 생기면 제가 찾아갈게요. 그리고 오션파라다이스3 서현에 왔을 때는 꼭 연락을 주시지요. 제가 꼭 대접하고 싶 으니까요. 난 무림대회에 가면 돈 생길 구멍이 있을 것 같으 니 기대하시라고요." 오션파라다이스3 추하전이 이상하다는 듯이 말했다. "굳이 가서 다시 만날 필요 있습니까? 그냥 같이 가시면 되 오션파라다이스3 지요. 말벗도 되고 좋잖습니까? 가는 동안의 식사는 제가 책 임지겠습니다. 오늘처럼 거하게 매 끼니를 먹지는 못해도 입 맛에 맞을 만큼은 해드리지요." 오션파라다이스3 주유성이 그 말에 난처한 표정을 지었다. '음식이야 땡기지만 내가 속도를 맞출 자신이 없으니 원. 오션파라다이스3 눈치를 보아하니 추 형은 꽤나 바쁘게 움직일 사람이군. 그럼 내가 따라가면 방해만 되겠지. 에라. 포기하자. 사람이 염치 가 있어야지.' 오션파라다이스3 "저는 원래 느릿하게 움직이는 사람이라 추 형의 속도를 맞출 수 없습니다." 오션파라다이스3 "걱정 마시지요. 내 무슨 경공을 펼쳐서 가겠다는 거도 아 니고 그저 말을 달리는 것뿐입니다." 오션파라다이스3 "말을 달리다니요. 제 말은 느리고 걷습니다. 더 빠른 여행 은 해본 적이 없습니다." 주유성이 계속 거절하자 추하전도 더 이상 권하기 곤란했다. 오션파라다이스3 "뭐, 그러시다면야 할 수 없지요." "죄송합니다. 무림맹에서 뵙지요. 제가 크게 쏜다니까요. 오션파라다이스3 하하하." 추하전도 빙긋이 웃으며 그 의견을 받아들였다. 오션파라다이스3 추하전은 혼자 길을 가고 있었다. 그가 주유성을 생각하고 가볍게 웃었다. 오션파라다이스3 "원 사람. 그렇게 게을러서야 어디 수련이 되려나. 무인이 이 정도로 움직이는 것이 뭐가 힘들어서. 하지만 재미있는 친 구야. 하하." 오션파라다이스3 웃으면서 달리던 추하전이 놀라서 급히 말을 세웠다. 그의 앞쪽 길 한가운데에 남자 하나가 서 있었다. 오션파라다이스3 "워어! 이보시오, 그렇게 서 있으면 위험하지 않소?" 남자는 싸늘한 살기를 풍기고 있었다. 오션파라다이스3 "게으른 자를 봤다고? 너도 좀 게으르지 그랬느냐? 그랬다 면 약간이라도 더 살았을 텐데. 여기까지가 네가 갈 수 있는 길이다." 오션파라다이스3 남자의 나이는 이십대 중반으로 보였다. 추하전이 어이가 없었다. 그는 자기 허리의 검
댓글달기
이름 비밀번호

0 / 200 byte(한글 100자, 영문/숫자 200자)
비밀번호 *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